교포신문 : 파독 근로자건강관리지원사업으로
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
로그인 회원가입
뉴스홈 > 뉴스 > 한인사회
2018년09월03일 00시00분 119
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
파독 근로자건강관리지원사업으로
재독한인간호협회 남부지역 건강심신단련세미나개최
지난 962018년 남부지역에서 건강심신단련세미나가 있었다. 이 사업은 재독한인간호협회 사업 일부로 한국 국제의료재단과 보건 복지부의 후원으로 이루어지고 있으며 남부지역에서는 814병자유언처리규정에 이어 두 번째로 행하여 졌다.
 
계속 좋았던 날씨여서 아무런 부담 없이 좋을 것이라 생각했는데 아침 기후예보에서 천둥과 비가 온다고 하였다. 일단은 버스 대절과 세미나 관계로 들뜬 사람들에게 아마도 비가 안 올 것이라는 희망적인 마음으로 라인강 강변인 Bacharach 로 향하였다. Bacharach는 세계문화유산에 속하는 하나의 중심 라인 계곡 도시이며 그곳에서 경치를 보며 시를 짓는다면 명시가 나오지 않을까?
 
처음 프랑크푸르트 근교 Eschborn, 비스바덴, 마인츠에서 정해진 시간에 각자 버스에 올라타며 그 동안 뵙지 못했던 분들과 반가움에 대화를 나누며 이 사업에 대한 설명과 수혜자를 위한 또 주위에 힘들고 아프신 분들 즉 도움이 필요한 파독 근로자들에게 하는 사업이라고 설명과 아울러 오늘은 건강 심신 단련을 위한 세미나라고 하며
국민체조와 스트레칭 운동을 하며 즐겁게 육체적인 심신 운동을 하였다.
 
체조 후 먹는 김밥은 유달리 맛이 있었고 자연 속에서 마음을 함께 하는 동포들과의 시간은 더 없이 마음의 안정을 주었다. 이것이야 말로 건강의 원동력이라는 것을 느꼈다. 커피와 정성스럽게 만들어준 케익도 풍부한 마음의 여유와 평화를 주었다.
 
버스를 타고 가는데 갑자기 비 바람이 내리며 그 동안 메말랐던 땅 위를 촉촉히 적시며 Niederwalddenkmal 로 향했다. Niederwalddenkmal 동상 1871년 처음 독일 역사를 생각하며 탁 틔어진 라인강을 바라 보며 참석한 35명의 마음은 한결같이 건강과 평화를 달라는 기원을 했을 것이라 생각한다.
 
1 시간의 시원한 공기와 산보를 마치고 이제 다시 각자가 집으로 향할 시간이 되었다.
참석한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리며 늘 건강 속에 편안하고 행복한 날들을 빕니다.
기사제공: 남부지역 대표 문정균
 
109010
관련기사가 없습니다
뉴스스크랩하기
편집실 (redaktion@kyoposhinmun.de) 기자 
 
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
한인사회섹션 목록으로
[한인사회]프랑크푸르트 한인...
[한인사회]비엔나 한인들 ‘...
[한인사회]‘2018 세계한인회...
[한인사회]주독일 한국대사관...
[한인사회]파독 근로자 건강...
 

이름 비밀번호
[1]
다음기사 : 재독한인간호협회 건강세미나 성료 (2018-09-03 00:00:00)
이전기사 : 재독한인장애인총연합회 제 2차 건강걷기대회 개최 (2018-09-03 00:00:00)
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
대북정책강연회/청년컨퍼런스 안...
제16회 강원인의 밤 초대
한독 4차 산업혁명 및 강소기업 ...
NO.1 믿고보는 스틱티비 / 시청...
재독영남향우회 정기총회
자동차퍽치기 당하다!?
책&삶에서 독일 소식을 전해줄 ...
한글로망 자랑스런 한글 세계화
    답변 : 한국을 한국이라 말...
독일의사들 선운사에서 한국기공...
피해 보는 일이 없기를 바랍니다...
Damenmode bis 80% Duesseldorf-...
아름다운공간
CoOpera 가이드 모집공고
총신대 한국어교원양성과정과 함...
[중소기업진흥공단 SBC] 2019년도 해외민간네트워크 ...
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포럼 정기구독